메인 바로가기 | 주메뉴 바로가기 | 본문 바로가기

성명/논평 안녕하세요. 전국통합공무원노동조합 입니다.

홈 > 알림마당 > 성명/논평
분류 성명 등록일 2019-06-18 09:13:33
제목 [성명]시간선택제 채용공무원 근무여건 개선하는 공무원임용령 개정 환영
첨부파일 hwp 190618_[성명] 시간선택제 채용공무원 근무여건 개선하는 공무원임용령 개정 환영.hwp (16.00 Kb)

[성명] 시간선택제 채용공무원 근무여건 개선하는

공무원임용령 개정 환영

 

- 시간선택제 채용공무원 주당 근무시간 확대, 근속승진기간 단축

- 통합노조 시간선택제본부가 정책교섭·투쟁으로 거둔 성과

 

오늘(18), 공무원임용령 개정안이 공포되었다. 시간선택제 채용공무원의 근무여건이 크게 개선된다. 시간선택제 채용공무원의 주당 근무시간 선택범위가 15~25시간에서 15~35시간으로 확대된다. 또한 근속승진기간 산정 방식이 시간선택제 채용공무원에게 유리하게 변경되었다. 20시간 근무자가 7급에서 6급으로 근속승진하려면 22년이 걸렸지만, 임용령 개정에 따라 이제 15년이면 가능하다.

 

전국통합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이충재, 이하 통합노조)은 이번 공무원임용령 개정을 격하게 환영한다. 시간선택제 채용공무원은 '·가정 양립'이라는 당초의 취지와 달리, 근무시간 선택권을 노동자에게 주지 않고 기관장 재량에 맡기는 등 그 운영의 폐해가 컸다. 통합노조 시간선택제본부는 지난 20178월 출범 이후 이러한 제도적 모순을 개선하기 위해 긴 시간 노력해왔다. 이번 임용령 개정은 통합노조 시간선택제본부의 빛나는 성과다.

 

개선해야 할 불합리한 차별이 여전히 많이 남아있다. 통합노조가 앞장설 것이다. 지난 2017년 통합노조는 시간선택제 공무원도 공무원연금을 적용받도록 제도개선을 이끌었다. 지난해에는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 면담, 국회토론회, 행안위 국정감사를 통해 시간선택제 채용공무원의 애환을 드러내고 개선 방향을 제시한 바 있다. 통합노조는 꾸준한 교섭과 끈질긴 투쟁으로, 시간선택제 채용공무원을 비롯하여 공직사회 내 차별받는 노동자들의 불합리한 처우를 개선하기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할 것이다.

 

2019. 6. 18.

전국통합공무원노동조합


페이지수 1/14
번호 분류 제목 첨부파일 조회수 등록일
중요 논평 [논평]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수고하는 모든 공직자와 의료진들,감사와 격려드린다. file 59 2020-02-26
중요 논평 [논평]행정안전부와 여성가족부의 인력과 시간낭비 행정을 규탄한다! file 133 2020-02-19
중요 성명 [성명]공직사회 혁신을 위한 행정안전부의 각성을 촉구한다! file 1213 2019-11-11
중요 논평 [공공노총]문재인 대통령은 어떻게 역사에 남을 것인가 file 971 2019-11-11
중요 성명 [성명] 행안부는 졸속 개정된 ‘지방공무원 인사분야 통합지침’을 즉각 철회하라! file 1227 2019-11-07
중요 성명 [성명]불법적인 인구증가 전입운동 강요를 중단하라 file 1079 2019-10-28
134 논평 [공공노총]아베의 오판, 멸해야 한다! file 1569 2019-08-06
133 논평 [공공노총]문재인 정부, 일본 경제보복에 걸 맞는 인사를 단행하고 있는가.. file 1285 2019-08-06
132 논평 [공공노총]공공노총은 국민과 끝까지 함께 하겠습니다. file 1293 2019-08-06
131 논평 [논평]학교비정규직 파업에 대하여 file 1838 2019-07-09
130 성명 [성명]시간선택제 채용공무원 근무여건 개선하는 공무원임용령 개정 환영 file 2241 2019-06-18
129 성명 [성명] 상시출장 공무원 '세금도둑' 만드는 출장제도 개선하라 file 2560 2019-06-14
128 논평 [논평]노노갈등의 본질조차 모르는 전공노 file 1992 2019-06-07
127 논평 [논평] 국가기밀 유출한 외교부 공무원과 국회의원을 즉각 처벌하라! file 1611 2019-05-30
126 논평 [논평] 직무급제 도입은 성과보수 확대의 다른 이름일 뿐! file 1847 2019-05-20
125 논평 [논평] 일반직 공무원 첫 위험직무순직 인정 환영 file 1562 2019-05-20